top of page

블랙잭 실전에서 쓰는 기본 전략

블랙잭 실전 전술


안녕하세요 오늘은 블랙잭에서 가장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팁을 여러 개 알려드리겠습니다.

정말 기본 중에 기본이라서 이미 알고 있는 분들도 많겠지만 초보자들을 위해서 쓰는 노하우니 편하게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블랙잭의 기본

1. 본인의 카드가 11이나 그 이하일 경우에는 딜러의 카드가 무엇이든 간에 멈추지 말고, 히트나 더블다운을 한다.

2. 본인의 카드가 12에서 16 사이일 경우 딜러의 오픈된 카드가 2에서 6 사이라면 무리해서 히트를 하지 않고, 안전하게 스테이를 한다.

3. 본인의 카드가 12에서 16 사이일 경우 딜러의 오픈 카드가 7이나 그 이상이라면 버스트를 감수하고 무조건 히트를 한다.

4. 본인의 카드가 17이나 그 이상일 경우에는 딜러의 오픈 카드가 무엇이든 신경 쓰지 말고 스테이를 한다.

전술 분석

왜 8 이하는 더블다운 없이 무조건 히트만 해야 하는지 설명드리겠습니다.

자신이 두 장의 카드를 받았는데 합이 8이고 딜러의 카드가 6이나 5라면 보통 더블 다운을 생각할 수 있습니다. 히트를 하는 경우에 플레이어는 딜러의 카드가 5인 경우 7.08% 딜러의 카드가 6인 경우에는 11.50% 로 유리합니다.

하지만 더블 다운을 하는 경우는 플레이어에게 딜러의 카드가 5인 경우 0.36% 딜러의 카드가 6인 경우는 8.70% 정도로 유리합니다. 즉 이 말은 더블다운을 한다고 해서 플레이어가 딜러보다 불리해지는 건 아니지만 히트를 했을 경우가 더 유리하기 때문에 히트를 추천드립니다.

10 - 9는 더블 다운을 추천하지만 왜 9 - 7은 더블 다운을 추천하지 않는지에 대해 설명드리겠습니다.

본인은 10의 카드를 가지고 있고 딜러가 9인 상황에서 더블 다운을 하는 것은 플레이어에게 유리하다고 하면서, 왜 본인이 9이고 딜러가 7일 경우에는 더블 다운을 하지 말고 보통 히트를 하라고 말합니다.

초보들은 그냥 숫자의 차이를 보고 생각하지만 쉽게 설명을 하자면 10과 9는 1차이지만 더블 다운을 하지 말라고 합니다. 하지만 9와 7은 2차이가 나는데도 위험하다며 더블 다운을 하지 말라고 합니다. 숫자만을 보고 생각했을 때 맞지 않지만 그렇게 해야 합니다.

10과 9의 경우로 생각을 했을 때 10에서 더블 다운을 했다면 19 이상의 숫자를 만들 수 있는 카드는 9, 10, J, Q, K, 에이스 총 6개입니다. 즉 19를 확률로 따지면 19를 만드는 확률은 8% 20을 만드는 확률은 31% 21을 만들 수 있는 확률은 8%입니다.

또한 딜러가 숫자 9의 카드로 똑같이 만들 수 있는 경우의 수를 생각해 보면 19를 만드는 확률은 35% 20은 12% 21을 만드는 경우는 6% 정도입니다. 확률적으로 계산을 했을 경우에 더블 다운을 했을 땐 플레이어에게 약 14.42% 유리하다고 할 수 있고, 히트를 했을 경우는 11.65% 정도가 유리합니다. 그러므로 확률적으로 유리한 더블 다운을 하는 것이 맞습니다.

다음은 9 - 7 경우를 설명드리겠습니다. 9는 더블 다운을 해서 19 이상을 만들 수 있는 경우는 38%입니다. 하지만 딜러의 7은 17이 될 확률이 37% - 18은 14% - 19는 8% - 20은 8% - 21은 7%입니다. 이렇게 19 이상의 확률로만 보면 더블다운이 유리한 걸로 보이지만 플레이어가 더블 다운을 해, 19 이상을 만들 수 없는 62%를 생각하면 결코 유리하지 않습니다.

여러 전문가들이 수학적으로 계산한 결과를 보면 더블 다운을 한 경우에는 플레이어에게 10.43% 히트를 했을 경우에는 17.19%가 유리하다고 합니다. 그러니 9 - 7 상황에서는 더블 다운보다 유리한 히트를 선택하는 것이 맞습니다. 실제로 블랙잭의 기본 전술 도감을 보면 10 - 9는 무조건 더블 다운, 9 - 7 은 더블 다운도 좋지만 히트가 더 좋다고 나와있습니다.

결국 선택은 자기 자신들의 몫이지만, 저는 오늘 블랙잭에 가장 기본이 되는 전략과 그 외에 사람들이 헷갈리는 부분에 대해서 설명을 드렸습니다..!! 이것을 참고한다고 100% 승리를 하진 않겠지만 게임 결과는 좀 더 나아질 거라고 생각합니다..


Comentarios


bottom of page